​​​​​​​ 

 

유엔인권사무소

 

유엔인권사무소는 인간의 존엄성이라는 보편적 이상을 향한 전세계의 의지를 대변하며, 국제 사회로부터 모든 인권의 증진과 보호라는 고유의 임무를 부여 받았습니다유엔인권사무소는 스위스 제네바에 본부를 두고 뉴욕 유엔 본부 및 각국과 지역에 사무소를 운영하며 전세계 유엔 국가팀 및 유엔 평화유지사절단에 인권 자문위원을 파견하고 있습니다.


유엔인권사무소 바로가기

 

유엔인권사무소(서울)

 

유엔인권사무소(서울)은 다음과 같은 임무를 수행하기 위해 설치되었습니다.

  • 조선민주주의인민공화국의 인권 침해에 대한 책임 규명을 위해 조선민주주의인민공화국 내 인권 상황 감시 및 증거 보존 역할 강화  
  • 모든 관련 국가 및 시민 사회, 이해관계자의 참여 및 역량 증대
  • 지속적인 소통과 옹호 및 교류를 통해 조선민주주의인민공화국 인권 상황의 가시성 유지

유엔인권사무소(서울)의 조직과 구성은 유엔의 기본 원칙에 따라 독립적으로 운영됩니다.
유엔인권사무소(서울) 홍보 리플렛 보기​

유엔인권사무소(서울) 출범 배경

 

유엔인권사무소(서울)은 조선민주주의인민공화국 인권조사위원회 보고서의 구체적 후속조치의 일환으로 설치되었습니다.

2013년 3월 21일 제 22차 유엔인권이사회(UN Human Rights Council)는 조선민주주의인민공화국에서 자행되고 있는 조직적이고 광범위하며 중대한 인권 침해 관련 조사 임무를 조선민주주의인민공화국 인권조사위원회에 부여했습니다.

조선민주주의인민공화국 인권조사위원회는 약 1년간 면밀한 조사 끝에 조사 결과와 권고사항을 담은 보고서를 유엔인권이사회에 제출했고, 이에 따라 유엔인권이사회는 2014년 3월 채택된 결의안에서 조선민주주의인민공화국 인권조사위원회 권고사항에 대한 후속조치의 조속한 이행과 현장 사무소 설치 등을 포함한 조선민주주의인민공화국인권특별보고관 지원 강화를 유엔인권사무소에 요청했습니다. 



조선민주주의인민공화국에 대한 책임규명 프로젝트


유엔인권이사회(UN Human Rights Council)는 제34차 회기에서 조선민주주의인민공화국 내 인권 침해 사례, 특히 반인도범죄에 준하는 사례에 대한 유엔인권사무소(서울)의 모니터링 및 기록 역량을 강화하기로 결정하였습니다. 이를 이행하기 위해 제네바 및 서울 소재 직원으로 구성된 '조선민주주의인민공화국에 대한 책임규명 프로젝트'가 설립되었습니다.
 
유엔인권사무소는 조선민주주의인민공화국을 이탈한 이들과의 면담 및 기타 출처를 통해 조선민주주의인민공화국 내 인권 상황을 지속적으로 살핍니다. 국제형사법 전문가들은 면담 및 기타 이해관계자로부터 수집한 정보를 분석하여 국제법 상 범죄에 해당하는 내용이 있는지 밝혀냅니다.
 
책임규명 프로젝트는 전자기록보존소를 만들어 위와 같은 정보를 수집합니다. 이는 조선민주주의인민공화국에서 자행된 인권 침해 사례를 독립적, 종합적으로 다루는 최초의 정보 시스템입니다. 전자기록보존소는 여러 주체로부터 수집한 정보를 한 데 모을 계획입니다. 이를 통해 인권 침해 사례 및 잠재적 국제범죄 행위에 관한 정보를 보존하여 향후 책임규명 메커니즘을 통해 피해자들의 정의실현, 구제, 존엄성 회복의 권리를 보장하는 것이 목적입니다.

조선민주주의인민공화국 내 책임 규명 증진 유엔 인권최고대표 보고서(A/HRC/40/36)
  

 

유엔 조선민주주의인민공화국 인권특별보고관

 

2016년 8월 1일 자로, 조선민주주의인민공화국 내 인권에 관한 UN 특별보고관으로 토마스 오헤아 퀸타나가 임명되었습니다. 퀸타나 특별보고관은 해당 위임권한을 수행할 세 번째 특별보고관으로, 인권 분야에서 14년 이상 변호사로 활동했고, 2008년부터 2014년 사이 미얀마 내 인권에 관한 특별보고관직을 역임했습니다. 퀸타나 특별보고관은 과거 UN 인권최고대표사무소 볼리비아 인권 보호 및 증진 프로그램을 총괄(Executive Director)했으며, 아르헨티나 군부 독재 시절 아동 납치 문제를 파헤치는 비정부기구 ‘마요 광장의 어머니들(Abuelas de Plaza de Mayo)’ 대표로도 활동했습니다.  ​

유엔인권위원회(UN Commission on Human Rights)는 2004년(결의안2004/13호) 첫 유엔 조선민주주의인민공화국 인권특별보고관을 임명한 후, 매년 그 임무를 연장하고 있습니다. 특별보고관은 독립적으로 활동하는 전문가로서 해당 국가의 인권 상황과 국제인권법 준수 여부를 감시 및 보고하고 매년 유엔인권이사회와 유엔총회에 보고서를 제출합니다.

유엔 조선민주주의인민공화국​ 인권특별보고관의 기사 및 공식 성명 바로가기

 

전 유엔 조선민주주의인민공화국 인권특별보고관

Mr. Marzuki DARUSMAN
(인도네시아)

Mr. Vitit MUNTARBHORN
(태국)


채용 공고

 

유엔인권사무소(서울)​ 연락처​ ​

Email: seoul@ohchr.org ​
Phone: +82-2-725-3528




​​

​​